2018. 5. 6. 01:36

湖涯碍哀(호애애애)

: 호숫가를 보지 못하니 슬프고,


互愛碍哀(호애애애)
: 서로 사랑하지 못하니 슬프도다.

好愛曖靄(호애애애)
: 그대를 좋아하고 사랑했음이 이제는 희미한 아지랑이 같구나.

虎隘薆愛 (호애애애)
: 범은 사랑하는 자식을 좁은 동굴에 숨겨 기르려 하지만

豪碍靉曖 (호애애애)
: 그 호걸의 기량은 차마 하늘에 낀 구름조차 가리지 못하느니

扈愛僾哀 (호애애애)
: 꽁무니를 졸졸 뒤따르던 어릴적이 어렴풋이 기억나 슬프구나



호애애애

세상에 이렇게 멋진 말이 있다니



Posted by ㅇr르테ㅁl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은교 2018.09.30 1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