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5. 14. 04:54

그 시계는 매일 태엽을 감지 않으면 멈춰버리는데다

매일 시간을 맞춰주지 않으면 금방 어긋나버리지


시간에 구애되고 싶지 않은 인간한테는

가장 방해되는 물건이다


하지만


그런 불편하고 방해되는 것이 없으면

편리하고 필요한 것들의 감사함을 알지 못하게 되어버리지


젊은 동안에는 꾸짖어주는 인간의 감사함을

이해 못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들을 생각도 없는 귀에

번거롭게 몇번이나 설명하는 수고스러움에 비해


시계 하나로 그걸 깨달아준다면 싸게 먹히는 셈이지


뭐 그런법이다


- -

Posted by ㅇr르테ㅁl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