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2. 7. 12:06


저도 괴로워서 그만두고 싶다고 몇번이나 생각했어요


하지만 뒤돌아보니 그 때의 괴로움이


지금 내가 사는 양식이 되었다고 생각해요


어중간하면 어떤가요


발버둥치고 괴로워하면서


그 안에서 찾는 무언가도 있어요


-일드 바텐더(Bartender)-



Posted by Blo그 주인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